<보도자료> 한미약품, 서울시 선정 모범ㆍ유공 납세기업 표장

번호:
90109272
등록일:
2019-03-05
조회수:
976
첨부:
첨부파일 [보도]20190305납세유공자표창(최종).docx

한미약품, 서울시 선정 모범유공 납세기업 표창

서울시 55개 법인 중 송파구 대표 기업으로 선정
4일 서울시청서 시상식…제53회 납세자의 날 기념


<사진> 한미약품 이재형 회계팀장(左)이 박원순 서울시장(右)에게 모범ㆍ유공납세 표창을 받고있다.


한미약품이 서울시가 선정한 모범 및 유공 납세기업으로 선정됐다.


한미약품(대표이사 우종수ㆍ권세창)은 지난 4일 제53회 납세자의 날을 맞아 서울시청 본관에서 열린 ‘2019년 서울시 모범ㆍ유공납세자 표창’에서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.


모범ㆍ유공 납세 표창은 ▲10년간 서울시 및 지자체 세금을 체납하지 않고 ▲전국 지방세 체납 내역이 없으며 ▲8년간 계속 납기 내에 세금을 납부한 자 중 서울시 재정에 많은 기여를 한 기업을 각 자치구에서 추천을 받아 선정됐다. 지방세 심의위원회의 과반수 찬성으로 최종 의결된 올해 수상자엔 한미약품을 비롯한 55개 법인 등이 선정됐다.


특히 올해는 기업의 불우이웃돕기, 봉사활동 등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도 평가 항목에 포함됐다. 한미약품은 1981년 임직원 사랑의 헌혈을 시작으로 문화예술계 지원 사업인 빛의소리 나눔콘서트, 한미부인회 자선바자회, 북한어린이의약품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  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.


모범ㆍ유공 납세기업으로 선정되면 납세담보 면제 등 여러 세제혜택과 함께 대출금리 인하, 서울시가 제공하는 자문 서비스 등을 받을 수 있다.


한미약품 우종수 대표이사는 “기업의 성실한 세금 납부는 사회적 책임이자 의무”라며 “인류 건강을 책임지는 제약기업의 사명을 다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
<끝>